[조선일보] "숱한 오해 걷어내고 참뜻 인정받아 기뻐" (조명숙 여명학교 교감, 아쇼카 펠로우 선정)